BBC “여왕 장례식, 英 인구 40% 시청…다이애나비 기록엔 못미쳐”

고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장례식이 영국과 미국에서 높은 관심을 끌었던 것으로 나타났다.BBC 방송은 현지시각 19일 오전 11시부터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엄수된 여왕 장례식 생중계 방송의 영국 내 시청자 수가 평균 2천620만 명을 기록했다고 공식 시청률 조사기관(BARB) 수치를 인용해 20일 보도했다.

특히 낮 12시 25분쯤 사원 건물에서 관이 운구돼 나오던 장면에서는 순간 시청자가 2천800만 명에 달하며 정점을 찍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영국 전체 인구의 41%에 해당하는 숫자이다.여기에는 방송 스트리밍 애플리케이션(앱) 시청자가 포함되지 않은데다, 당시 대형 스크린이 설치된 광장이나 영화관, 교회, 술집 등에서 장례식을 본 사람도 많다는 점을 고려하면 실제 시청자 수는 더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

다만 BBC는 현재까지 영국 방송 중 최다인 3천200만 명 시청자를 기록했던 1997년 다이애나비 장례식 행사에는 미치지 못하는 수치라고 설명했다.앞서 미디어 분석가인 캐롤라이나 벌트라모는 “역사적인 순간을 목격하고 존경을 표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지구의 절반은 될 것”이라며 전 세계 77억 인구 중 약 40억 명 정도가 장례식을 지켜볼 것으로 예측한 바 있다.

아직 엘리자베스 2세 장례식의 전 세계 시청자 수는 공식 집계되지 않았다.지금까지 최다 기록은 36억 명이 지켜본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 개막식이었다.다이애나비 장례식(25억 명), 아프리카의 빈곤 퇴치를 촉구하며 2005년 열린 라이브 8 콘서트(20억 명)가 뒤를 이었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