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북한 미사일 발사, 동맹에 즉각적 위협 아냐"

미국은 1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시험발사에 대해 미국이나 동맹에 즉각적 위협은 아니라고 밝혔다.

미군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미사일 발사에 대해 인지하고 있으며 동맹 및 파트너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일이 미국인이나 영토혹은 동맹에 즉각적 위협을 제기하지 않는 것으로 평가하지만 상황을 불안정하게 만드는 북한의 불법적 무기 프로그램의 영향을 강조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성명은 "한국과 일본 방어에 대한 미국의 약속은 여전히 철통같다"고 부연했다.

인도태평양사령부의 이러한 반응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시험발사가 미국 및 동맹에 즉각적인 위협은 아니라는 점을 내세워 상황 관리를 꾀하려는 의도로 해석된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실용적 대북 외교를 하겠다며 북한에 대화 재개를 촉구해왔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시험은 유엔이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통해 금지하고 있는 사안이다북한은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하고 두 달만인 지난 3월 말에도 탄도미사일 시험발사를 한 바 있다.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번 성명에서 '탄도미사일'이라고 적시하지 않았다지난 13일 북한이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에 성공했다고 밝혔을 때 순항미사일을 성명에 적시하면서 주변국과 국제사회에 위협이라고 평가한 것과 대비된다앞서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이날 오후 중부 내륙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발표했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