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백신 긴급 사용 신청’...3상시험 예방효과 94.1%

코로나19 백신을 제작 중인 모더나(moderna)가 30일 미 식품의약국(FDA)에 이 백신의 긴급 사용 허가를 신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모더나는 이날 자사 백신 3상 임상시험의 최종 분석 결과 94.1%의 예방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모더나가 지난 16일 발표한 3상 임상시험 예비 분석 결과 예방률 94.5%와 거의 비슷한 것이다.

특히 중증 환자 30명은 전부 플라시보를 투여한 임상시험 참가자였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모더나 백신 접종자 가운데서는 한 명도 중증 환자가 발생하지 않았다는 뜻이다.

FDA에 코로나 백신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한 것은 모더나가 화이자-바이오엔테크에 이어 두 번째다.

FDA는 내달 12월 10일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 심의에 이어, 한주 뒤인 17일 모더나 백신 심의를 위한 자문위원회 회의를 열 예정이다.

FDA가 긴급사용을 승인하면 몇 주 내로 의료진과 고위험군, 필수업종 근로자 등을 위주로 미국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될 전망이다. 

모더나는 올해 안으로 미국에서 2천만회 분량의 백신 생산이 가능할 것이라면서 승인이 나면 곧바로 배포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코리안 포스트]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