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래스카서 수상 비행기 2대 충돌해 5명 사망

알래스카주 남부에 있는 케치칸 지역에서 관광용 수상비행기(floatplane) 2대가 공중에서 충돌해 5명이 사망했다.

13일 CNN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알래스카주 최 남단에 위치한 케치칸 인근에서 '프린세스 크루즈' 소속 11인승 경비행기가 알래스카 투어를 마치고 돌아오던 길에 '로얄 프린세스' 소속 5인승 수상비행기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로얄 프린세스' 비행기에 타고 있던 관광객 4명과 조종사 1명 등 5명이 모두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프린세스 크루즈 소속 경비행기에 타고 있던 승객 9명은 현재 구출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나머지 승객 1명과 조종사의 상태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여행사측은 "우리는 이 소식을 전하게 돼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있고 이번 사고로 목숨을 잃은 유족들에게 조의를 표한다"며 "사고 수습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locator

 

 뉴시스

Share
Share
Advertisement
Top Travel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Wainwright Real Estate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