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DC, J&J 백신 최종 승인..세번째 백신 확보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28일 존슨앤드존슨(J&J)사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최종 승인했다고 CNN 방송 등이 보도했다.

CDC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ACIP)는 이날 회의를 열어 18세 이상에게 J&J 백신 접종을 권고하는 투표에서 만장일치로 권고를 결정했고, 월렌스키 CDC 국장은 권고안에 바로 서명했다.

이로써 미국은 모더나,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에 이어 세 번째 백신을 확보한 나라가 됐다.

특히 J&J 백신은 2회 접종이 필요한 화이자, 모더나의 백신과 달리 일회용인데다 운반과 보관이 용이해 시골·벽지의 의료시설도 이 백신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는 것이 보건 관리들의 설명이다.

월렌스키 국장은 "J&J 백신은 가능한 한 빠르고 많은 사람에게 공평하게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한다"며 "이 백신은 우리의 툴박스에 있는 또 다른 중요한 도구"라고 밝혔다.

J&J 백신은 조만간 배송이 시작돼 주중에 400만 회 접종분이 병원과 약국 등으로 보급되며 이달 말까지 2천만 회 접종분, 상반기 중으로 1억 회 접종분이 미국에 공급될 예정이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