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명 중 6명꼴로 1·6사태 책임 트럼프 기소 의견”

미국인 10명 가운데 6명꼴로 '1·6 미 의회 의사당 난동사태'와 관련된 책임을 물어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기소해야 한다는 견해를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ABC 방송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입소스와 함께 미 의회 '1·6 조사특위'의 3차 청문회가 끝난 지난 17~18일 미국의 성인 54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오차범위 ±4.5%) 이같이 드러났다고 19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응답자 가운데 58%는 '1·6사태' 때 트럼프의 역할과 관련해 트럼프를 범죄행위로 기소해야 한다고 답변했다. 이는 청문회 이전인 지난 4월 ABC방송과 워싱턴포스트(WP)의 공동조사 때(52%)보다 6% 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민주당 지지층의 경우 응답자의 91%가 트럼프를 기소해야 한다고 답변했지만 공화당 지지층에선 단 19%만이 이런 의견을 개진했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의 60%는 1·6 조사특위의 청문회가 '공정하고 편파적이지 않게' 진행됐다고 답변했으나 38%는 '공정하지 않고 편파적이다'는 견해를 보였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