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2026 월드컵 16개 개최도시 발표

미국 멕시코 캐나다 북미 3개국이 공동 개최하는 2026 FIFA 월드컵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17일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2026 FIFA 월드컵 개최 도시를 확정, 발표했다. 서부, 중부, 동부 지역순으로 발표했다.

서부 지역에서는 캐나다의 밴쿠버, 미국의 시애틀 샌프란시스코(베이 에어리어) 로스앤젤레스, 멕시코의 과달라하라가 선정됐다. 2026 FIFA 월드컵을 개최할 16개 개최지가 확정됐다.

중부에서는 미국의 캔자스시티 댈러스 애틀란타 휴스턴, 멕시코의 몬테레이와 멕시코시티가 뽑혔다. 마지막 동부 지역에서는 캐나다 토론토, 미국 보스턴 필라델피아 마이애미 뉴욕/뉴저지가 이름을 올렸다.

22개 도시중 16개 도시가 최종 개최지로 선정됐다. 캐나다 2개, 미국 11개, 멕시코 3개 도시에서 대회가 열린다. 2026년 월드컵은 대회 역사상 최초로 3개 도시에서 열리며 최초로 48개 팀이 참가하는 대회가 될 예정이다.

개최 범위가 넓은 만큼 이동 문제가 화두로 떠오를 가능성이 높다. 지아니 인판티노 FIFA 회장은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방영된 인터뷰에서 "이동 거리가 너무 늘어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개막전, 결승전 개최지는 추후 결정된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