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전기차 EV6, 미국서 1천500대 사전예약 하루 만에 완료

기아가 미국에서 첫 전용 전기차 EV6 1500대에 대한 사전예약 행사를 진행한 결과 하루 만에 전체 예약이 완료됐다.

기아 미국판매법인(KA)은 9일 한정 수량으로 생산되는 'EV6 퍼스트 에디션온라인 사전예약 행사에 고객이 폭발적인 관심을 보였다며 예약이 조기에 마감됐다고 밝혔다.

EV6는 기아가 올해 초 사명에서 '자동차'를 떼고 혁신적인 모빌리티 브랜드로 탈바꿈하겠다고 선언한 뒤 처음으로 내놓은 전용 전기차다.

EV6 사전예약을 마친 미국 현지 고객은 내년 1분기에 지역 딜러를 통해 차량을 인도받을 수 있다. EV6 퍼스트 에디션에는 증강현실(AR) 헤드업 디스플레이원격 스마트 주차 기능선루프, 20인치 휠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77.4kWh 배터리 등이 기본 사양으로 탑재된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