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달부터 개량형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접종 전망”

미국이 다음 달부터 코로나19 개량형 백신 부스터샷 접종을 시작할 전망이라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신문은 관계자들을 인용해 백신 제조사 화이자, 모더나가 9월 초까지 개량형 백신 공급이 가능하다고 약속함에 따라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개량형 백신은 현재 코로나19 유행을 이끌고 있는 오미크론 하위변이인 BA.5에 대한 방어 효과가 기존 백신보다 더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 관계자들에 따르면, 코로나19 개량형 백신 부스터샷은 성인 전체가 접종 대상이 될 것으로 예상되며, 아동 역시 맞을 수 있을 전망이다.

당초 화이자는 개량형 백신을 10월 초까지, 모더나는 일러야 10월 하순이나 11월 초까지 인도할 수 있을 것이라는 입장이었으나, 일정을 앞당긴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 당국은 BA.5 변이에 더 큰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는 개량형 백신 접종이 가까이 다가옴에 따라 올 여름 기존 백신 2차 부스터샷, 화이자·모더나 백신의 경우 4차 접종 접종 대상을 확대하지는 않기로 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 Click Here to get More News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