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코로나 확진자 8,000만...'100명 중 1명' 감염

코로나19 전 세계 누적 확진자 수가 8,000만 명을 넘겼다.

지난해 12월 31일 중국이 세계보건기구(WHO)에 코로나19 발병 사실을 공식 보고한 후 채 1년이 되지 않아 78억명에 달하는 세계 인구 중 1%를 넘어선 수치다.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26일(GMT) 0시 기준 기준 코로나19 전 세계 누적 확진자는 8,020만560명이며 누적 사망자 수는 175만7,703명이다. 

코로나19 감염 환자 수는 점점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누적 확진자가 최초 1천만명이 되기까지는 179일이 걸렸다. 그러나 이후 추가로 1천만명이 늘어나는 데 걸린 시간은 44일, 38일, 32일, 21일, 16일 등으로 짧아졌다. 

지난 9일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7,000만 명을 넘은 지 불과 16일 만에 다시 1,000만 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한 것이다.

가장 많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나라는 미국으로 지금까지 1,900만 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고 이 가운데 33만 8천여 명이 숨졌다. 두 번째로 많은 확진자가 발생한 나라는 인도로 1,010만 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해 14만 7천여 명이 숨졌다. 이어 브라질, 러시아,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 순으로 확진자가 많았다.

대한민국은 55,900여 명이 감염되고 790여 명이 숨지면서 전 세계 87번째로 많은 피해를 본 나라로 집계됐다. 

대륙별로는 유럽이 가장 많은 인구인 2,240만 명이 감염됐으며 북미가 2,200만, 아시아가 2,000만으로 집계됐다.

한편, 존스홉킨스대학교는 26일 오전 6시 22분(동부시간) 현재 전 세계 누적 확진자를 7천992만여 명, 사망자는 175만여 명으로 집계했다.

[코리안 포스트]

Share
Share